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개발자로서 현장에서 일하면서 새로 접하는 기술들이나 알게된 정보 등을 정리하기 위한 블로그입니다. 운 좋게 미국에서 큰 회사들의 프로젝트에서 컬설턴트로 일하고 있어서 새로운 기술들을 접할 기회가 많이 있습니다. 미국의 IT 프로젝트에서 사용되는 툴들에 대해 많은 분들과 정보를 공유하고 싶습니다.
솔웅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


11월 5일. 이곳 워싱턴주는 버섯시즌이 한창일 때다.

기대를 갖고 버섯산행을 나갔는데.....

세상에나....

그 귀한 영지버섯을 만났다.

희한하게도 나뭇가지가 그 영지버섯을 꿰뚫고 자라고 있어서 더 영험하게 보였다.

이날은 송이버섯도 3.5kg이나 땄다.

 

운수좋은 날....

 

여전히 버섯 산행은 즐겁다.

 

 

11/05/2021 SE of Mt. Rainier
So far, it has recorded the highest harvest of mushrooming of mine.
I picked more than 7 pounds of Song-yi (pine, matsutake) mushrooms.
Also, I foraged a very rare Young ji (reishi) mushroom for the first time in my life.

 

반응형

Comment


워싱턴주 (시애틀)로 이사온지 2년차.

버섯 산행도 2년차.

올해 처음으로 노루 궁뎅이 버섯을 찾았다.

신기하게 생겨서 공부를 좀 했다.

공부한 내용을 내 유투브에 올렸다.

 

 

2nd year in Washington State.
I foraged Hericium (Bear's head-tooth) mushrooms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I wanted to know more about this mushroom, so I did some research.
The contents are summarized in this youtube clip.
The contents of this clip are roughly as follows. 

- Name of the mushroom
  USA : Lion's mane, Bear's head tooth etc.
  Korea : roe deer's butt
  USA : Monkey's head
- Habitat : Locations I found this mushroom near Mount Rainier etc.
- Benefits of this mushroom 
- Various dishes using this mushroom

 

반응형

Comment


이번 산행에서는 내 머리보다 더 큰 송이 버섯을 두개나 발견했다.

 

 

Mt. Rainier 남동쪽을 주로 다녔다.

한 예닐곱 군데를 다녔는데 그 중에서 이전에 송이를 따 봤던 곳은 네다섯군데 이고 그곳에서도 송이를 꽤 땄다.

그리고 새로 도전한 곳들에서 이 두 큰 송이버섯을 포함해서 송이버섯을 열개 정도 땄다.

새로운 곳을 발견했다는 것이 더 큰 성과.

다음주에도 같은 코스를 돌아 다닐 계획.

 

Mushrooming on eve of Halloween.
It was my lucky day.
I foraged around 4lbs of Song-yi (Pine, Matsutake) mushrooms on that day.
2 of them are bigger than my head.
I use the Song-yi mushrooms to make tea and eat them in steak dishes. 

 

 

반응형

Comment

이전 1 다음